기사 메일전송
김승남 의원, 강진 마량 전복 폐사 복구지원비 79억원 확보
  • 윤진성 기동취재본부장 기자
  • 등록 2021-07-24 10:27:20

기사수정
  • 전복 폐사 복구비(40억), 재해예방 가두리그물망 개선(24억), 재난지원금(15억) - 보조 및 융자 45억도 지원키로

[전남투데이 윤진성 기자]김승남 국회의원(전남 고흥·보성·장흥·강진)은 23일 강진 마량 전복 폐사 피해 복구를 위한 예산 79억원(국비, 지방비, 재난지원금)을 확보했다고 밝혔다. 

 

이번 추경을 통한 강진 마량 전복양식 피해 어가 지원을 위한 주요사업으로는 ▲우량종묘 실증사업을 통한 복구비 40억 ▲재해예방형 가두리 그물망 개선사업 24억이 편성됐다. 재난지원금 15억(어가당 최대 5천만원)과 보조‧융자 45억(어가당 1억 5천만원) 규모의 지원도 포함됐다.

 

지난 7월 초, 집중호우로 인해 전남 강진 마량 전복양식장이 100% 폐사하는 큰 피해를 입었다. 김승남 의원은 국회 농림축산식품해양수산위원회에서 전복 양식어가 피해 복구를 위한 ▲폐사 복구비 지원 ▲재발 방지를 위한 능동형 재해예방 가두리그물망 설치‧보급 사업 등의 예산을 증액하고, 이번 추경안에 복구비 예산을 포함시켜 줄 것을 정부와 당에 강력히 요구했다.

 

김승남 의원은 “폭우로 전복 전량 폐사 피해를 입은 강진 마량의 어가들은 삶의 터전을 잃었다”며 “추경 예산을 통한 복구비 지원으로 올해 집중호우로 큰 피해를 입은 어가들이 어려움을 극복하고 하루 빨리 일상으로 돌아갈 수 있기를 바란다”고 밝혔다.

0
  • 목록 바로가기
  • 인쇄


 포토뉴스더보기
확대이미지 영역
  •  기사 이미지 보성군, 벌교읍 추석연휴에도 국민지원금 지급
  •  기사 이미지 서해5도특별경비단 소속 경찰공무원 실종 관련[8보]
  •  기사 이미지 서해5도특별경비단 소속 경찰공무원 실종 관련[7보]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