기사 메일전송
전남산림자원연구소, 산림자원 산업화 속도
  • 윤진성기동취재본부장 기자
  • 등록 2021-10-23 15:10:34

기사수정
  • 담양죽순영농조합법인 등과 연구 성과물 상품화마케팅 협력협약

[전남투데이 윤진성 기자]전라남도산림자원연구소(소장 오득실)가 대나무 가공품 연구성과를 포함한 지역 비교우위 산림자원의 산업화 및 수출상품화를 위한 연구개발 및 마케팅에 적극 나서기로 했다.

전남도산림자원연구소는 이를 위해 담양죽순영농조합법인(대표 박영수), ㈜씨제이더블유코스메틱(대표 최지원), (주)베가베리(대표 김태경)와 산림자원 산업화 업무협약을 했다.

협약에 따라 4개 기관은 단순한 협업을 넘어, 다양한 산림자원 소재의 연구개발 성과를 활용한 제품화 및 수출 활성화를 위해 공동사업 발굴·추진에 협력하기로 했다.

주요 협력 내용은 ▲대나무를 포함한 산림자원 소재 발굴, 탐색 등 연구 관련 정보교류 및 공동연구 ▲산림자원을 활용한 환경친화적 제품 개발 및 제품 산업화 ▲개발 제품의 내수 및 수출을 통한 전남 산림자원의 가치 확산 등이다.

담양죽순영농조합은 전남도산림자원연구소와 공동으로 산림청 연구개발(R&D) 과제인 ‘국산 대나무 최적 가공 및 고부가가치 소재화 기술개발’에 참여하고 있다. 또한 죽순을 함유한 프로틴(단백질)떡 등 다양한 제품을 개발·생산하고 있으며, ㈜씨제이더블유코스메틱, (주)베가베리와 마케팅 분야에서 협력하고 있다.

오득실 소장은 “협약에 따라 기관 간 실질적 협력을 위한 여건이 마련됐다”며 “비교우위 산림자원의 가치를 높이는 연구에 박차를 가하고, 그 성과를 상품화함으로써 협약의 시너지 효과를 극대화하겠다”고 말했다.

0
  • 목록 바로가기
  • 인쇄


 포토뉴스더보기
확대이미지 영역
  •  기사 이미지 보성군, 취약계층 대상 사랑의 연탄 나눔 봉사활동 펼쳐
  •  기사 이미지 [포토] 지금 벌교천은 국화향이 가득 가을 정취 물씬
  •  기사 이미지 보성군, 무료대상자 확대 독감 예방 접종 인기
모바일 버전 바로가기